대광감리교회
로고
메인이미지

Category

  방효석(2004-11-01 23:46:48, Hit : 6194, Vote : 1514
 엄마와 아들의 일기


(엄마의 일기 1)

어두운 밤 내가 흘리는 눈물을 누군가 볼까봐 연신 주의를 살폈다.
내일은 내 사랑하는 아들 현이가 소풍을 가는 날이다.
주인집 아줌마에게 사정을 해서 만원을 빌렸다.
김밥 재료를 사고 3000원이 남았다.
아들은 내일도 웃으면서 돈을 받지 않을것이다.
아침에 눈을 떠보니 벌써 애는 일어나 나를 멀그러니 바라보고 있었다.
김밥을 싸고 있는데 자꾸 눈물이 나온다.
혹시나 볼까봐 뒤로 앉았더니 애는 뭘 아는지 밖으로 나간다.
벌써 다 큰걸까?
남들처럼 잘먹였으면 키도 많이 컸을텐데 올 겨울이 걱정이다.
주인집에선 나가길 원하는 눈치인데 내일은 파출부 자리나 알아봐야겠다.


(아들의 일기 1)

엄만 오늘도 우셨다.
내일은 말해야 할텐데 학교 등록금을 안냈는지 벌써 3개월이 지났는데
이제 반년만 지나면 졸업인데
자꾸 가슴 아픈게 심해진다.
양호실에 또 가서 진통제를 받아야 하나...
엄만 많이 힘들어 하시는것 같은데.........
신문배달도 요즘 들어서 하기가 힘들어진다.
뛸수가 없으니...


(엄마의 일기 2)

오늘도 아이는 도시락을 조금 남겼다.
매일 김치만 싸주니 오늘 저녁은 또 뭘먹이나?


(아들의 일기 2)

어제 저녁에도 엄마에게 등록금 얘길 못했다.
간장에 밥비며 먹는 내 모습에 어머니가 서럽게 울었다.
내일은 선생님한테 얘기하고 자퇴를 내야겠다.
돈을 벌어 어머니를 내가 모시는게 날것 같애!
아버지 제사날이 내일인데 어머니는 알고 계실까?


(엄마의 일기 3)

아이가 잠을 못자는것 같다. 어디가 아픈건 아닌지?


(아들의 일기 3)

엄마에게 미안하지만 학교를 그만 두었다.
내일은 신문보급소에 가서 얘기하고 병원에 한번 가봐야겠다.
어제밤에 한숨도 못잤다.
몹시 아팠지만 어머니가 걱정하실까봐 물도 못마셨는데...
밥을 너무 못먹어서 그런가... 간장만 먹으면 설사를 한다.
1200만원에 내 몸의 장기를 팔았다.
엄마에게는 돈을 그냥 주었다고 말해야겠다.
좀더 살고 싶지만 엄만 너무 힘들어 하신다.
내일은 아버지 산소에나 가봐야겠다.


(엄마의 일기 4)

아들에게 고기를 사주려고 머리를 잘랐다.
보자기를 쓰고 있는데 아들이 그냥 울고만 있다.
고기는 먹지도 않고...


(아들의 일기 4)

오늘 장기를 판 돈을 받았다.
엄만 길거리에 주었다고 하면 반드시 돌려 드리라고 하실건데..
당분간 내가 갖고 있어야겠다.
방학을 맞아 친구네 놀러 간다고 하니 엄만 믿으신것 같다.
편지를 쓰는데 자꾸 눈물이 난다.


(엄마의 일기 5)

아들이 방학을 맞아 친구네 집에 놀러 간단다!!
난 흔쾌히 허락했다..아무래도 여기 있는것보단..잘먹을수 있겠지....
그런데 왠지 모르게..마음이..
아들을 다시는 못볼것 같다는 생각이 자꾸 든다...
에이..괜한 걱정이겠지..


(아들의 마지막 편지)

어머니께
정말 사랑해요
슬퍼하지 마시고, 진지 꼭챙겨 드세요....
그냥 저멀리 여행갔다고 생각하시고..
그냥 엄마에게 효도 많이 했으니까 아버지에게도 해야죠...
아버지도 반가워 하실꺼예요.....
눈물은 제가 오늘 다흘릴테니까요...
어머니 이젠 눈물 흘리지 마세요....
저 백혈병이래요.
수술해도 안된데요..........
어머니 저 잊지 마시고요, 다음 세상에도 제 어머니 되어 주세요..
사랑해요... 돈은 제가 선한일 해서 번거니까 마음껏 쓰시고여.....
먼저가서 죄송해요...
참 저 생각 나시면 김밥일랑 만들어 두세요..
어느집 보다 맛있어요...
울지 마시고요..
꼬옥 오래 사시고 오세요..

아들 현이가......







219   [일반] 예수님 손잡고 해피투게더10  채수정 2008/07/05 5951 1414
218   [일반] 예수님 손잡고 해피투게더1  채수정 2008/07/05 6265 1712
217   [일반] 예수 그리스도님의 계시를 기록한 예언과 간증서들입니다.  홍성완 2007/07/02 8147 2423
216   [일반] 예교] '08 청소년 YG Camp  한신실 2007/11/24 8073 2287
215   [일반] 영어를 이용하는 특별활동 계획세우기 - 홍성아 목사님  채수정 2008/07/06 7319 1924
214   [일반] 영어 성경 뮤지컬 지도법 (MINI PARK, JIM HUBBARD 부부)<세계어린이 영어선교센터>  채수정 2008/07/06 7295 1899
213   [일반] 여름행사를 이런 마음으로 준비합니다...*^^*  채수정 2008/07/11 7556 2118
212   [교육부] 여름행사를 위한 기도와 관심 요청  장학만 2009/06/26 6094 1747
211   [일반] 여름성경학교 주제해설  채수정 2008/07/05 7201 1988
210   [일반] 여름성경학교 자료를 방대하게 올려놓았으니 받아가세요.  채수정 2008/06/30 8180 2195
209   [일반] 여름성경학교 자료를 방대하게 올려놓았으니 받아가세요.  채수정 2008/07/19 7667 2127
208   [일반] 여름성경학교 나머지 자료들은 용량들이 커서 올릴 수가 없네요.  채수정 2008/06/30 7594 1915
207   [일반] 여름성경학교 기초플랜보고서  채수정 2008/07/06 7480 2215
206   [일반] 여름성경학교 공과  채수정 2008/07/05 7215 2104
205   [교육부] 여러분의 은혜를 위해 기도하는 자원봉사자 스탭들과 간사  채수정 2011/07/26 6469 2059
204   [교육부] 여러분을 위한 초청메세지와 여름캠프 안내 동영상이에요. 끌어올립니다.  채수정 2011/07/26 5561 1660
203   [일반] 여기에 없는 용량 큰 자료들은 제 싸이홈피로 오세요.  채수정 2008/07/06 10767 3832
202   [일반] 엠알과 아동부, 유치부 공과지도에 필요한 자료들은 제싸이홈피에서 마음껏 퍼가세요.^^  채수정 2008/07/06 6865 1697
201   [일반] 에너지의 중심과 공간의 사고  채호준 2007/07/12 7597 2104
  [일반] 엄마와 아들의 일기  방효석 2004/11/01 6194 1514

[1][2][3][4][5] 6 [7][8][9][10]..[16]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 skin by zero